정해수 시인 - 조약돌 이야기

푸른문학 정해수 시인 - 조약돌 이야기

푸른문학 시인 정해수 - 조약돌 이야기

입력시간 : 2019-08-14 16:05:36 , 최종수정 : 2019-08-14 16:12:11, 푸른문학신문 기자







푸른문학 정 해 수 시인



♧조약돌 이야기


-푸른문학  정해수 시인



산골짜기 탐욕의 큰 바위

억겁의 격류에 시련을 받아

갈라지고 쪼개지고 나뉘어져

수양된 둥근 마음 조약돌이 되었네!



수만 년, 밀고 쓰다듬고 갈고

닦아준 겸허한 물결의 파동으로

옹기종기 손잡고 앉아

동글 둥글 사랑 이야기 나누며

둥글 납작 정다운 이웃이 되고



그대는 사랑스러운 마음의 친구

자연을 우아하게 꾸미는 예술품

빛나는 건축물로 거듭나

세상을 조망하는 돌부처로 환생했네!


조약돌 이야


♧ 정 해 수 시인 약력


사회복지법인

서울SOS어린이마을 원장 역임

중앙대학교 사회개발대학원 

사회복지학과 석사 졸

푸른문학 시 등단


[푸른문학신문 수석기자]


Copyrights ⓒ 푸른문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푸른문학신문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